‘2022 i-리그 여름축구축제’ 19일 경주에서 개최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2.08.18 15:13 / 조회 : 257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 김희웅 기자= 2022 i-리그 여름축구축제가 오는 8월 19일(금)부터 21일(일)까지 2박 3일간 경주시 일원에서 펼쳐진다.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 경주시가 후원하고, 대한축구협회와 경주시축구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축구축제는 축구 경기뿐만 아니라 다양한 지역의 클럽 간 교류 활성화 및 소통의 기회를 제공하는 페스티벌이다.

올해 i리그 여름축구축제는 2019년 이후 3년 만에 열린다. 전국 유,청소년 축구클럽 180개 팀, 약 2,000여 명이 참가한다. 남자부는 U-8, U-10, U-12, U-15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되며 각각 4인제, 6인제, 8인제, 11인제로 펼쳐진다. 여자부는 U-10(6인제), U-12(8인제), U-15(8인제) 부문으로 나뉘어 열린다. 연령에 따라 각 팀당 최소 4경기에서 최대 8경기씩 진행한다. 모든 참가 팀들에게 성적과는 관계없이 참가 메달 및 패넌트가 지급된다.

축제가 한여름에 진행되는 만큼 경기는 아침과 저녁에 열린다. 경기가 열리지 않는 낮에는 선수들뿐 아니라 가족들도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하고 다채로운 행사들이 준비돼있다.

특히 축구 가족들의 많은 사랑을 받는 물놀이 존의 이벤트가 대폭 강화됐다. 경주 서천둔치에 마련되는 물놀이 존에는 간이 수영장과 수중축구, 물총싸움, 스킬챌린지를 위한 시설이 설치된다. 이 밖에도 국가대표 트레이닝복을 판매하는 백호네 바자회와 KFA 전임지도자가 진행하는 일일 축구클리닉, 장애물 코스 팀 챌린지 등이 진행된다.

대한축구협회 김진항 대회운영팀장은 “여름축구축제를 개최함으로써 축구 가족들이 경기뿐만 아니라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더운 여름을 축구와 함께 즐길 수 있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