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빈오 "아내라 부르려 해" 공효진과 결혼 발표

케빈오 "공효진, 이제 아내라고 부르려 해"..직접 전한 결혼 소감

이덕행 기자 / 입력 : 2022.08.17 15:47 / 조회 : 2427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케빈오 인스타그램, 스타뉴스
배우 공효진과 결혼을 발표한 가수 케빈오가 소감을 전했다.

17일 케빈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 소식을 한국어로 말씀드리는 게 예의이겠지만 저에게 익숙한 영어로 말씀드리는 게 제 마음을 더 자연스럽게 잘 표현할 수 있을 것 같아 영어로 소식을 전한다"며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케빈오는 "2년 전 한 여자를 만났고, 시간이 지나면서 서로가 서로에게 꼭 필요한 사람이라는 것을 깨닫게 됐다"며 "그녀는 저에게 인생 최고의 친구이자 소울메이트가 됐다. 그리고 곧 저는 그녀를 제 아내라고 부르려고 합니다"라고 공효진과의 결혼 계획을 밝혔다.

이어 "저희는 이번 가을 제가 태어난 곳에서 조용히 결혼식을 올리려 한다"며 "대한민국에서 너무나 사랑받는 여배우와 함께하게 되어 서울에서 결혼식을 올리려 했지만, 개인적인 사정으로 제 가족들과 어르신이 계신 곳에서 식을 올리려 한다. 이 점 너그러운 양해 부탁드린다"고 설명했다.

케빈오는 "제가 꿈을 꿀 수 있도록 지지해 주시고 저에게 잊지 못할 순간들을 선물해 준 그리고 때로는 어두웠던 시간조차 사랑과 헌신으로 함께 해 준 팬 여러분이 있다는 게 저에게는 너무나 큰 행운이자 행복이라고 생각한다. 이에 보답하고자 요즘 새로운 곡들을 준비하고 있다. 곧 여러분과 함께 나눌 수 있는 날을 기다리고 기대하고 있다"고 팬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케빈오는 "이제 제 인생과 음악에 있어 새로운 항해를 시작하려 한다'며 "우리 서로가 최고의 삶을 누리길 바라며, 앞으로도 계속 함께해달라"고 당부했다.

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신곡을 작업 중인 케빈오의 모습이 담겨있다. '너도 나도 잠든 새벽'이라는 제목의 곡은 케빈오가 작곡하고 공효진이 작사한 것으로 보이며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공효진은 지난 4월 10살 연하의 싱어송라이터 케빈오와의 열애를 인정했다. 공효진 소속사는 17일 "공효진, 케빈오가 인생의 새로운 시작을 함께 하려 한다"며 10월 결혼을 공식 발표했다.

이덕행 기자 dukhaeng1@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