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겜' 김주령, '3인칭 복수' 출연 확정..신예은X로몬과 호흡 [공식]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2.08.17 09:00 / 조회 : 608
  • 글자크기조절
image
김주령 / 사진=저스트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주령이 글로벌 OTT 신작 '3인칭 복수'에 출연을 확정했다.

OTT 오리지널 '3인칭 복수'는 여자 주인공이 쌍둥이 오빠의 죽음의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전학을 가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는 작품으로, 신예은, 로몬, 정수빈, 연오 등 신예들의 출연 소식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김주령은 극중 형사 '진소정' 역을 맡아 합류했다. 진소정은 강력계에서 여성청소년계로 전근와 고등학교의 폭력 사건을 담당하게 된 형사로, 김주령은 '믿보배'다운 열연으로 묵직한 존재감을 발산하며 앞서 출연을 확정한 신예은, 로몬 등 신예 배우들과의 긴밀한 호흡으로 극의 몰입도를 더할 것을 예고해 기대를 더하고 있다.

김주령은 그가 출연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이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인기를 끌면서 신드롬 수준의 인기를 구가하며 월드스타에 등극, 전 세계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김주령이 연기한 '한미녀'는 게임장에서 반칙은 기본, 강해 보이거나 이길 것 같은 참가자에게 접근해 수시로 입장을 바꿔가며 남다른 생존능력을 발휘하는 인물로, 김주령은 한미녀 역을 통해 거친 입담과 회색빛 우울한 내면 연기는 물론, 당찬 매력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자랑하며 보는 이들에게 단숨에 자신의 존재를 각인시켰다.

이런 그가 '3인칭 복수'에서 보여줄 새로운 얼굴에 기대감과 궁금증이 가득 모아지고 있다.

한편 '3인칭 복수'는 글로벌 OTT 플랫폼 편성을 검토 중에 있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