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진스 작곡가' 250, '뱅버스' MV 美 우드스탁 영화제 초청

이덕행 기자 / 입력 : 2022.08.16 14:11 / 조회 : 30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BANA
배우 겸 예술가 '백현진'이 열연한 '250(이오공)'의 '뱅버스' 뮤직비디오가 오는 10월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제23회 '우드스탁 영화제(Woodstock FIlm Festival)' 경쟁 부문에 공식 초청되었다.

한국의 DJ이자 프로듀서 '250'은 올해 3월 7년간 제작에 힘을 기울인 자신의 앨범 '뽕'을 발표하여 평단과 음악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250의 새 앨범 '뽕'은 '신중현', '양인자', '오승원', '이정식', '나운도', '이박사' 등 대중 음악사의 상징적인 거장들이 대거 참여하고, '다프트 펑크' 앨범 마스터링에 참여했던 프랑스의 CHAB이 마스터링을 맡은 화제작이다.

'250'의 '뽕'은 '더 가디언(The Guardian)', '와이어(The Wire)', '디제이맥(DJ Mag)', 'NTS라디오' 등 세계적인 매체들에서 그 성과를 높이 평가받으며 국제적 관심을 이어왔다. 최근에는 자신의 음악 뿐 아니라 'NCT127', '잇지(Itzy)', '뉴진스(NewJeans)' 등 화제의 케이팝 음악들을 프로듀싱하기도 했다.

'250'의 앨범 '뽕'의 타이틀 싱글 '뱅버스'의 공식 뮤직비디오는 지난 12월 발표된 이후 '보스턴 국제 영화제', 'LA 인디 필름 페스티벌', '스웨덴 국제 영화제', '베네수엘라 마라카이 국제 영화제'에서 공식 상영했고, 오는 9월에는 인도 'K Asif Chambal 국제 영화제', 10월에는 '마이애미 단편 영화제' 경쟁부문에 공식 초청받으며 세계적인 관심을 이어가고있다.

'250'의 '뱅버스' 뮤직비디오는 음악, 연기, 순수예술계에서 널리 활약하는 아티스트 '백현진'이 파격적인 전라 노출씬으로 열연해서 큰 화제를 모은 데에 이어, 유튜브 콘텐츠 규정에 의해 한 차례 검열 삭제되기도 해서 논란이 있었다. 현재는 비스츠앤네이티브스 공식 유튜브 채널상에는 삭제판을, 공식 비메오 채널에는 무삭제판을 볼 수 있다.

이덕행 기자 dukhaeng1@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