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조2' 현빈 "새로운 임무 갖고 다시 남한으로.." 반가운 인사

여의도=김미화 기자 / 입력 : 2022.08.16 11:18 / 조회 : 347
  • 글자크기조절
image
현빈 / 사진=이동훈 기자
배우 현빈이 오랜만에 신작 영화를 들고 공식 석상에 섰다.

16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콘래드 서울에서 영화 '공조2 : 인터내셔날'(감독 이석훈)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현빈, 유해진, 임윤아, 진선규, 이석훈 감독이 참석했다.

'공조2: 인터내셔날'은 글로벌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다시 만난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 분)과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분), 여기에 뉴페이스 해외파 FBI '잭'(다니엘 헤니 분)까지, 각자의 목적으로 뭉친 형사들의 예측불허 삼각 공조 수사를 그린 영화다.

image
/사진='공조2'
현빈은 '공조'에 이어 2편에서도 림철령 역할로 공조 수사를 펼치게 됐다.

현빈은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라며 "새로운 임무를 갖고 다시 남한으로 내려온 림철령 역할을 맡았습니다"라고 인사하며 눈길을 끌었다.

한편 '공조2: 인터내셔날'은 9월 7일 개봉 예정이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