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나더 레코드' 이제훈 "다큐+픽션 결합, 신선하고 재미있었다"

이덕행 기자 / 입력 : 2022.08.16 11:59 / 조회 : 315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이제훈이 16일 오전 온라인으로 진행된 seezn(시즌) 오리지널 영화 '어나더 레코드 : 이제훈'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어나더 레코드 : 이제훈'은 배우로서 틀을 깨는 연기를 보여주면서도 대중의 공감을 잃지 않기 위해 끊임 없이 상상하며 노력하는 이제훈을 기록했다. 오는 18일 오후 6시 공개. / 사진제공 = 시즌 /사진=김창현 기자 chmt@
'어나더 레코드' 이제훈이 촬영 소감을 전했다.

16일 오전 시즌 오리지널 영화 '어나더 레코드: 이제훈' 제작 발표회가 온라인으로 개최됐다.

'어나더레코드: 이제훈'은 다큐멘터리와 픽션을 결합한 시네마틱 리얼 다큐멘터리라는 장르로 선보인다.

윤단비 감독은 "저도 감이 잘 안와서 제작사에 물어봤다. 감독이 보는 배우의 모습을 담아내는 장르다. 결국 그 축에는 이제훈의 이야기를 중심으로 이뤄진다"고 설명했다.

이제훈은 "너무 신선하고 재미있었다. 리얼한 모습과 함께 제가 하고 싶었던 캐릭터를 구현해주셨을 때 희열감이 느껴졌다. 마냥 신났던 것 같다"고 전했다.

'어나더 레코드 : 이제훈'은 이제훈의 리얼한 모습과 영화적 엉뚱한 상상을 오가는 새로운 형식의 시네마틱 리얼 다큐멘터리다. 수많은 선택이 모여 지금을 이룬 배우 이제훈이 친구와 주변인들을 만나 미처 몰랐던 이야기 속 숨겨진 모습을 알아가는 과정을 담아냈다.

이덕행 기자 dukhaeng1@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