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목소리] 박동혁 감독의 아쉬움, “선제 득점 후 집중력 떨어졌어”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2.08.14 20:08 / 조회 : 274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대전] 반진혁 기자= 박동혁 감독이

박동혁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을 통해 “더운 날씨에 선수들이 고생했다. 선제 득점 후 집중력이 떨어졌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후반전은 우리의 축구를 했다. 득점이 나왔으면 승점 1점이라도 챙길 수 있었는데 아쉽다. 선수들이 부담감이 있는 것 같은데 떨쳐내는 것이 급선무인 것 같다”고 언급했다.

충남아산의 두 번째 실점은 윌리안의 개인 능력에 무너져 허용하면서 아쉬움을 삼켰다.

이에 대해서는 “레안드로와 윌리안이 돌아서지 못하도록 주문했는데 잘 안 된 것 같다. 결과적으로 아쉽다”고 덧붙였다.

유강현은 페널티킥 득점을 뽑아내면서 리그 득점 2위까지 올라섰고, 선두와 큰 차이가 없는 상황이다.

박동혁 감독은 “페널티킥이 부담이었을 것이다. 큰 도움이 되는 건 사실이다”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끝으로 “연패, 실점을 보완하는 것이 중요하다. 집중력이 떨어지는 것 같다. 당장 경기가 있으니 체력 보충, 미팅을 통해 어려움을 헤쳐나가겠다”고 다짐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