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 헤이시, 교통사고→전신화상..결국 사망 '애도 물결' [월드스타이슈]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2.08.14 09:42 / 조회 : 705
  • 글자크기조절
image
앤 헤이시/사진=/AFPBBNews=뉴스1


교통사고로 중태에 빠졌던 할리우드 배우 앤 헤이시가 끝내 사망했다. 향년 53세.

12일(현지시각 기준) 미국 CNN 보도에 따르면 앤 헤이시는 병원에서 의식을 찾지 못하고 사망했다.

앞서 앤 헤이시는 지난 5일 미국 로스앤젤레스의 한 주택을 들이받는 교통사고를 일으켰고, 이 사고로 헤이시가 타고 있던 차에 불이 나면서 앤 헤이시는 전신 화상을 입은 상태로 병원에 이송 됐다.

경찰은 음주운전에 무게를 두고 수사에 나섰으며, 이후 혈액 검사에서 마약 성분이 검출됐으나, 경찰은 이것이 마취제 성분일 수도 있다고 보고 검사를 의뢰한 상황이다. 앤 헤이시는 치료 중 지난 11일 뇌사 판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앤 헤이시 측은 사망을 공식 발표하고, 상기 기증 등을 위해 생명 유지 치료를 받고 있다고 알렸다. 헤이시 측은 "그녀의 용기는 우리에게 계속해서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애도 메시지를 전했다.

앤 헤이시는 지난 1987년 NBC드라마 'Another World'로 데뷔했으며,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앤 헤이시는 2007년 이혼 한 전 남편 사이에서 낳은 아들을 두고 있으며, 양성애자로 엘런 드제너러스와 교제하기도 했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