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박나래, "여자연예인 최초 십자인대 파열..춤추다 그만"

이시호 기자 / 입력 : 2022.08.13 19:57 / 조회 : 34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캡처
'놀토' 개그우먼 박나래가 십자인대 부상을 밝혔다.

13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이후 놀토)에서는 '럭키 토요일' 특집이 그려졌다.

이날 키는 창백한 얼굴로 등장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키는 "더위 탓에 속 앓이 중이다"고 그 이유를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후 목발을 짚은 박나래가 등장해 놀라움을 더했다.

박나래는 "촬영 하다가 춤을 췄는데 다리에서 비트감이 오더라. 와다다다"라며 "여자 연예인 최초로 십자인대가 파열됐다"고 밝혀 폭소를 자아냈다.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