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국제여성영화제, 개막식 축하공연 김윤아 확정

전형화 기자 / 입력 : 2022.08.09 14:32 / 조회 : 407
  • 글자크기조절
image
제24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가 개막식 축하공연 아티스트를 김윤아로 확정했다.

9일 영화제 측은 8월25일 개막식에 김윤아가 축하 공연을 한다고 전했다. 김윤아는 1997년 밴드 '자우림'의 보컬리스트로 데뷔해 올해로 25년 동안 한국을 대표하는 밴드 활동은 물론 여성 싱어송라이터로도 뛰어난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아티스트이다.

개막 축하 공연을 앞두고 김윤아는 "24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의 개막식 축하 공연을 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8월 25일 목요일 열릴 개막식에서 관객들과 만나길 고대하고 있다. 여성 영화, 여성 창작인들이 앞으로도 자신의 신념과 뜨거운 열정으로 창작에 매진하시길 항상 응원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24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 개막식은 김윤아의 개막 축하 공연을 비롯 '올해의 보이스', '박남옥상' 시상식이 진행되며, 개막작 '더 제인스'가 상영된다. 개막식 온라인 예매는 오는 8월 11일 오후 2시부터 서울국제여성영화제 홈페이지에서 별도 회원가입 없이 가능하다.

개막 축하 무대를 알리며 한여름 축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24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는 오는 8월 25일부터 9월 1일까지 총 8일간 메가박스 상암월드컵경기장과 문화비축기지에서 개최된다.

전형화 기자 aoi@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