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kg 감량' 김영란, 67세→47세..20年 회춘한 미모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08.09 08:28 / 조회 : 37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쥬비스


지난해 10월 60대 후반의 나이에 10kg을 감량해 화제를 모았던 배우 김영란이 근황을 전했다.

9일 공개된 사진에서 올 블랙 원피스로 차려입은 김영란은 67세의 나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정도로 날씬한 핏을 선보였다.

70, 80년대 대표 미녀 배우로 유명세를 떨쳤던 김영란은 60대의 나이에 들어서며 체중이 늘고 건강에 문제가 생겨 다이어트를 결심한 후 10kg 감량에 성공한 것으로 알려졌다.

체중 감량 전 무기력증에 시달렸으나 10kg 감량 후 활력을 되찾으며 삶의 질이 달라졌다는 김영란은 "보통 나이가 들면 체중이 늘어도 잘 신경을 안 쓰게 되는데 오히려 나이가 들수록 체중 관리가 필수적인 것 같다. 지금도 감량한 체중을 유지하기 위해서 주기적으로 전문가의 관리를 받고 있다."라며 "이전에는 예쁜 옷을 보더라도 입을 엄두도 내지 못했는데 지금은 30대 딸과 옷을 같이 입을 정도로 옷 입는 재미에 빠져 있다"라며 다이어트 후 달라진 일상을 전했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