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원, 소속사 배우 17인 영화 '카터' 응원 '의리의리'

김수진 기자 / 입력 : 2022.08.08 14:43 / 조회 : 767
  • 글자크기조절
image


'카터'로 돌아온 주원을 응원하기 위해 소속사 스튜디오 산타클로스 소속 배우들이 역대급 SNS 응원으로 똘똘 뭉쳤다.

8일 스튜디오 산타클로스는 배우 주원을 향한 소속사 배우들의 '의리의리'한 SNS 응원 인증을 공개했다. 배우 박세완부터 최태준, 민진웅, 류경수, 강별, 박건일, 장희령, 임재혁, 임현주, 이이담, 오혜수, 이원정, 권승우, 정환, 이수웅, 류성록, 황보운까지 참여한 응원에는 넷플릭스 영화 '카터' 시청 독려와 주원에 대한 애정이 함께 담겨 이목을 끌었다.

'카터'는 의문의 작전에 투입된 카터(주원 분)가 주어진 시간 안에 자신을 되찾고 미션을 성공시켜야만 하는 리얼 타임 액션이다. 특히 주원은 '카터'를 통해 극한 상황 속 한계를 뛰어넘은 압도적인 액션을 펼쳐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박세완은 공개 카운트부터 "가즈아"라며 기대감을 드러냈고, 최태준과 류경수 역시 티저포스터와 함께 공개 시간만 기다린다고 해 좋은 에너지를 전했다. 여기에 임현주는 "오늘 밤엔 카터 봐야지"라며 공개 당일의 설렘을 표출했다.

뿐만 아니라, '카터' 공개 이후 "나오자마자 재생을 눌렀습니다"라며 인증을 올린 임재혁은 공개를 얼마나 기다렸는지 알 수 있게 했고, "드디어 카터"라는 이이담과 "let's go Cater"라는 이원정의 멘트로 러닝타임의 첫 시작을 짐작게 했다.

민진웅은 바닷가에 있는 주원의 사진과 함께 '카터' 속 비주얼을 구현한 피와 땀이 어린 노력에 감탄했고, 강별 또한 "언제까지 멋있어질 예정이죠"라며 캐릭터와 하나 된 모습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더불어 오혜수는 "액션물 끝판왕", 류성록, 황보운도 "카터 대박" 멘트를 담은 시청 인증을 올려 응원에 합세했다.

한편 '카터'는 넷플릭스에서 공개됐다.

김수진 기자 (skyarom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수진|skyaromy@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콘텐츠 본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