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출신' 이영표, 팀 K리그 친선전 해설... 에이핑크 오하영 스페셜 리포터

이원희 기자 / 입력 : 2022.07.06 19:13 / 조회 : 2600
  • 글자크기조절
image
토트넘 출신 레전드 이영표. /사진=뉴스1 제공
쿠팡플레이가 주최하는 '쿠팡플레이 시리즈'의 1차전 '팀 K리그'와 토트넘 친선경기가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다. 양 팀은 오는 13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맞대결을 펼친다.

주최사 쿠팡플레이는 6일 "이번 팀 K리그와 토트넘 친선경기는 국내 축구 팬들에게 다채롭고 즐거운 축구 콘텐츠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쿠팡플레이가 한국프로축구연맹과 함께 준비한 행사"라며 "지난 4월 K리그의 발전과 팬 베이스 확장을 목표로 체결한 양 팀의 포괄적 파트너십의 일환이기도 하다"고 소개했다.

오는 16일에는 스페인 라리가의 강호 세비야와 토트넘의 '쿠팡플레이 시리즈' 2차전이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다. 1~2차전 모두 전석 판매 완료됐다.

쿠팡플레이는 "중계진도 화려하게 구성된다"며 "1차전은 축구 중계의 간판이자 K리그 중계에서 활약 중인 배성재 캐스터, 2002 월드컵 주역 멤버이자 前 토트넘 선수인 이영표 강원FC 대표이사와 토트넘 경기 생중계의 대부분을 담당하고 있는 장지현 해설위원이 중계진을 맡는다. 스페셜 리포터로는 최근 K리그 홍보에 앞장서고 있는 걸그룹 에이핑크의 오하영이 합류한다"고 전했다.

경기 전후에도 다양한 콘텐츠가 준비돼 있다. 쿠팡플레이는 OTT 플랫폼 최초로 경기 시작 1시간 30분 전부터 현장에서 프리뷰쇼를 방영할 예정이다. 프리뷰쇼는 ▲팀 K리그와 토트넘에 대한 다각적인 정보 ▲팀별 라커룸 공개 ▲손흥민 선수 단독 인터뷰 ▲팀별 감독 인터뷰 등 신선한 콘텐츠로 구성된다. 경기 종료 후에도 공식 기자회견까지 중계를 이어가며 총 4시간 30여분 간 생중계를 통해 축구 경기에서 보여줄 수 있는 모든 장면이 '쿠팡플레이'를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1차전 경기는 7월 13일 저녁 6시 30분부터 '쿠팡플레이'를 통해 볼 수 있다.

2차전 중계진은 1차전과 마찬가지로 배성재 캐스터, 장지현 해설위원으로 구성된다. 오하영이 다시 한번 스페셜 리포터를 맡게 된다. 경기전 진행될 프리뷰 쇼에서는 대한민국 1호 라리가 선수인 이천수 선수가 세비야의 일일코치로 활동하는 모습을 담을 계획이다. 또한 라키티치, 라멜라, 나바스 등 세비야의 유명 선수들이 국내에서 겪은 에피소드들을 풀어낼 예정이다. 2차전 경기는 16일 저녁 6시 30분부터 '쿠팡플레이'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각 팀은 경기 외에도 팬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팀 K리그는 오픈 트레이닝과 팬사인회, 사회공헌활동 등 K리그 팬들과 적극적으로 교감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한다. 토트넘은 오픈 트레이닝과 유소년 축구 선수들을 대상으로 한 유스 클리닉 등을 통해 국내 토트넘 팬들과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진다. 이번이 처음 내한하는 세비야 역시 오픈 트레이닝을 통해 국내 팬들과 첫 인사를 나눌 계획이다.

'쿠팡플레이 시리즈' 티켓은 쿠팡 와우 멤버십에 가입된 회원들에 한해 구매 가능했다. 쿠팡플레이가 제공하는 스마트티켓을 사용 시 현장 매표소에서 실물 티켓을 발급받을 필요 없이 즉각 게이트로 입장할 수 있다. 스마트티켓은 각 경기일 7일 전부터 쿠팡플레이 앱에서 발급 가능하다. '쿠팡플레이 시리즈'의 모든 경기는 오직 쿠팡플레이를 통해서만 시청할 수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