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차서원, 토크쇼 울렁증 호소..인중부터 가슴까지 '땀 범벅'

이빛나리 기자 / 입력 : 2022.07.06 23:17 / 조회 : 33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라디오스타' 방송화면
'라디오스타'에서 차서원이 토크쇼 울렁증으로 온몸에 땀을 흘렸다.

6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돌아이지만 괜찮아, 낭만이야' 특집으로 지현우, 차서원, 엄현경, 강남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차서원은 토크쇼 울렁증이 있어 인중에 땀이 찼다. 이에 MC 김구라는 "인중에 땀이 찼네"라고 말해 차서원을 당황케 했다.

이후 차서원은 긴장하는 성격 탓에 드라마에 관한 이야기를 손바닥에 적어 온다고 밝혔다. 차서원은 "오늘도 혹시 몰라 손바닥에 적어왔다"며 여전히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이후 김구라는 차서원이 가슴까지 땀을 흘리는 모습을 보고 제작진을 향해 "에어컨 좀 틀어"라고 소리쳤다.

한편 지현우는 '라디오스타'에 함께 출연할 차서원과 친해지기 위해 나이를 물어봤지만 긴장한 차서원이 본인의 나이를 헷갈려 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빛나리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