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민, 육아 2일차 고충.."노예일 뿐" [스타IN★]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2.07.06 05:30 / 조회 : 556
  • 글자크기조절
image
개그맨 장동민/사진=장동민 인스타그램
개그맨 장동민이 육아 고충을 토로했다.

장동민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육아 2일차. 이 생명체는 우리와는 다른 언어를 사용하며 지구인 지배한다. 우리는 그저 이 생명체의 노예일뿐. 나는 이제 이 생명체를 분석할 계획이다"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장동민이 딸과 함께 누워 있는 모습이 담겼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녹초가 된 듯한 모습을 하고 있다.

image
개그맨 장동민/사진=장동민 인스타그램
사진을 접한 팬들은 "글이 너무 웃겨" "분석하지 마세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장동민은 지난해 12월 6세 연하의 비연예인과 결혼했다. 지난 6월 득녀했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