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송해나 "출연진 보니 더 자유롭게 연애하고파"

양천구=안윤지 기자 / 입력 : 2022.07.05 15:20 / 조회 : 315
  • 글자크기조절
image
모델 송해나 /사진제공='나는 솔로'
'나는 솔로' 모델 송해나가 자신의 연애관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SBS플러스, ENA 예능프로그램 '나는 솔로'가 5일 서울 양천구 목동 한국방송회관에서 방송 1주년을 기념해 기자간담회를 진행했다.

송해나는 이번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자신의 연애관이 바뀌기도 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나도 당연히 마흔 전에 결혼하고 싶다. 방송에서 내가 외모 보고 돈 본다 이렇게 말하기 쉽지 않지 않나. 그런데 출연진을 보면 솔직하게 말하고 여러 사람과 데이트를 하면서 나와 맞는 점을 찾아간다. 이걸 보면서 나 또한 더 프리하게 연애하면 될 거 같다고 생각한다"라며 "또 돈을 보고 외모를 본다고 말하는 게 나쁜 게 아니라 사랑하는 사람을 찾기 위한 조건 중 하나인 거 같다"라고 얘기했다.

한편 '나는 솔로'는 결혼을 간절히 원하는 솔로 남녀들이 모여 사랑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극사실주의 데이팅 프로그램이다.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