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원, '동원아 여행 가자' 장민호와 요가 도전..시청자 웃음

김수진 기자 / 입력 : 2022.07.05 09:13 / 조회 : 426
  • 글자크기조절
image


'부캐 부자' 정동원이 노래 실력과 장난기 넘치는 면모로 유쾌한 여행을 이어갔다.

지난 4일 방송된 TV조선 '동원아 여행 가자'에서는 정동원, 장민호의 제주도 노래방 대결이 이어졌다. 정동원은 장민호의 '정답은 없다'를 선곡했다. 정동원은 "본부장이 떴다"며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이어 완벽한 퍼포먼스와 함께 안정적인 가창력으로 '정답은 없다'를 열창해 97점을 획득했다. 최종 점수 집계 결과, 정동원 팀의 승리로 노래방 대결이 마무리됐다.

정동원은 장민호에게 강화도 여행을 제안하며 "하고 싶은 것 딱 하나 정해 달라"고 말했다. 장민호가 "제작진 도움 없이 네가 오롯이 해줘야 한다"고 하자, 정동원은 흔쾌히 "오케이"라며 이어질 여행에 궁금증을 더했다. 강화도의 한 조개구이 식당에 도착한 두 사람은 조개구이 먹방, 칼국수 먹방을 펼쳤다.

숙소에 도착한 두 사람은 낮잠을 즐기며 여유를 즐겼다. 이후 정동원은 "삼촌만을 위한 힐링 여행이기 때문에,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해주려고 요가를 할 거다"라고 말했다. 이후 요가 수업이 시작되자, 정동원은 앞서 자신감 넘치던 멘트와 달리 힘겹게 따라하는 모습으로 팬들을 웃음 짓게 했다.

한편 이날 방송은 순간 최고 3.6% 전국 2.9%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방송된 종편 프로그램 중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닐슨코리아 기준)

김수진 기자 (skyarom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수진|skyaromy@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콘텐츠 본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