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덕, 마룬5 욱일기 문양 삭제 강력 요청 "상처 주지 않기를"[공식]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2.07.05 08:40 / 조회 : 27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마룬5 월드투어 스틸


전 세계 욱일기 퇴치 캠페인을 펼쳐 온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세계적인 팝 밴드 마룬5 공식 홈페이지에 등장한 욱일기 문양을 삭제하라는 항의 메일을 보냈다.

서경덕 교수는 5일 이와 같은 내용을 전했다. 지난 2일 마룬파이브 공식 홈페이지에 오는 11월부터 진행되는 월드투어 추가 공연 일정을 공개했는데, 홈페이지 배경 사진에 욱일기 문양을 넣은 것이 논란을 빚었다.

서경덕 교수는 항의 메일에서 "일본의 욱일기는 독일의 하켄크로이츠와 같은 의미인 전범기"라고 강조하고 욱일기 관련 영어영상을 함께 첨부했다. 서경덕 교수는 마룬5를 향해 "욱일기가 나오는 장면을 하루 빨리 삭제, 혹은 교체를 하여 아시아 팬들에게 또 한번의 상처를 주지 않길 바란다"라며 전 세계적으로 많은 팬을 보유한 마룬5이기에, 홈페이지를 통해 욱일기의 역사적 의미가 잘못 전달될 수도 있어 꼭 바로 잡고 싶었다"라고 전했다.

마룬5의 욱일기 논란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2012년 발표한 '원 모어 나잇' 뮤직비디오에서 욱일기가 걸린 장면을 노출시켜 논란이 된 바 있다.

서경덕 교수는 "최근 넷플릭스 드라마 '엄브렐러 아카데미' 시즌3에도 욱일기가 등장해 항의했던 것 처럼, 우리가 분노만 할 것이 아니라 꾸준한 항의로 욱일기 퇴출에 힘을 모아야만 할 때"라고 강조했다.

image


한편 서경덕 교수팀은 지금까지 뉴욕타임스에 욱일기 비판 광고를 게제하고, FIFA 등 다양한 국제기구 및 글로벌 기업 등에서 사용됐던 욱일기 문양을 꾸준히 수정해 왔다.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