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수재' 황인엽, 배인혁과 대치 "형은 멈추지만 난 다 걸고 지켜"[별별TV]

이시호 기자 / 입력 : 2022.07.02 22:45 / 조회 : 50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왜 오수재인가' 방송 화면 캡처
'오수재' 배우 황인엽과 배인혁이 서로를 견제했다.

2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왜 오수재인가'에서는 최윤상(배인혁 분)이 오수재(서현진 분)와 공찬(황인엽 분)을 찾아왔다.

최윤상은 두 사람에게 오수재와 공찬이 바다에서 데이트한 날 찍힌 사진 몇 장을 내밀며 왜 자신의 경고를 무시하냐고 분노했다. 공찬은 최태국(허준호 분)이 사람을 붙였다는 말에 "아버지께 전해"라며 분노했으나 최윤상은 "네가 뭘 할 건데. 할 수나 있을 것 같냐"며 그의 입을 막았다.

최윤상은 이어 "그래. 능력껏 누나 잘 지켜라. 근데 넌 나보다 최선을 다해야 한다. 넌 나보다 힘이 없지 않냐"며 공찬을 견제했다. 공찬은 이에 "아니지 형. 형은 이것저것 걸리는 게 많아서 딱 여기까지 하고 멈추지만 나는 아니다. 난 다 걸고 지킨다. 그러니 형은 최태국 회장 아들로 잘 살아라"고 답해 긴장감을 높였다.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