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亞솔로 최단 4일만 스포티파이 2000만 新기록..'글로벌 파워'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2.07.02 07:50 / 조회 : 1201
  • 글자크기조절
image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스포티파이(Spotify)에서 아시아와 한국 솔로 가수 최단, 최초 신기록을 세우며 인기를 빛냈다.

월드 뮤직 어워드(WMA)는 최근 정국과 찰리 푸스가 협업한 'Left and Right'(레프트 앤드 라이트)가 세계 최대 음원 플랫폼 스포티파이에서 4일 만에 2380만(2386만 5496) 스트리밍을 달성했다고 공식 계정을 통해 전했다.

월드 뮤직 어워드는 정국이 스포티파이에서 2000만 스트리밍을 최단 시간 도달한 아시아 솔로 가수가 됐다며 신기록 수립에 주목했다.

이는 앞서 해당 플랫폼에서 5일 만에 2000만 스트리밍을 달성한 기록을 깬 것이라고 덧붙였다.

image
월드 뮤직 어워드는 7월 1일에는 정국이 한국 솔로 가수 최초로 아이튠즈의 월드와이드 아이튠즈 송 차트에 4일 연속 1위를 차지한 2개의 트랙을 가진 기록도 세웠다며 눈부신 업적들을 집중 조명했다.

월드 뮤직 어워드에 따르면 해당 2개 트랙은 정국의 솔로곡이자 웹툰 OST인 'Stay Alive'(스테이 얼라이브)와 'Left and Right'로 각각 5일 연속, 4일 연속으로 1위에 이름을 올렸다.

image
image
image
image
image
'Left and Right'는 6일 만에 스포티파이에서 3246만 4549 스트리밍을 돌파했고 이에 정국은 한국 솔로 가수 '최단' 6일 만에 3000만 이상 스트리밍을 달성했다.

정국은 스포티파이 글로벌 차트에서도 초특급 활약을 펼치고있다. 정국은 스포티파이에서 'Left and Right' 679만 2908, 'Stay Alive' 427만 3000 으로 아시아 솔로 가수 중 글로벌 차트 데뷔 '최다' 스트리밍 1, 2위를 기록하는 등 비교불가한 글로벌 명성과 파워를 자랑했다.

'Left and Right'는 스포티파이에서 6월 24일~26일자 글로벌 톱 송 1위로 데뷔했다.

글로벌 음원 플랫폼 아이튠즈에서 'Left and Right'는 6월 29일 기준 102개 국가(지역)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에 올랐다.

한편 정국과 찰리 푸스의 'Left and Right'는 미국 빌보드가 진행한 '한 주간 가장 좋아하는 신곡' 설문에서 1위에 오르며 또 한 번 인기를 입증했다.

▶Charlie Puth - Left And Right (feat. Jung Kook of BTS) [Official Video]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