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차일드 이장준 "장가갈 때 받을 부모님 재산 정해져 있다"[자본주의학교]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2.07.01 11:09 / 조회 : 475
  • 글자크기조절
image
KBS 2TV '자본주의학교'에 골든차일드 이장준이 합류했다./사진제공=KBS 2TV '자본주의학교'
'자본주의학교'에 골든차일드 이장준이 합류한 가운데 자신의 모든 통장 잔고를 오픈하겠다고 밝혀 시선을 사로잡는다.

오는 3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자본주의학교'(연출 최승범)에서는 첫 합류한 골든차일드 이장준이 골든차일드 정산상황과 함께 엄친아 면모를 드러낸다.

이장준은 "내 통장을 모두 까도 괜찮습니다. 큰 맘 먹고 나왔어요"라며 재정상태를 탈탈 털겠다는 각오를 밝혀 데프콘의 빅환영을 받았다. 장준은 그동안 모친이 직접 수입을 관리한 만큼 스스로의 재테크 공부가 절실했던 상황. 이에 장준의 통장 잔고를 확인한 '불나방 고문' 슈카는 "20대 친구들이 많이 있을 법한 금액이다"라고 밝혀 모두의 고개를 끄덕이게 했다. 다름아닌 골든차일드는 아직 팀정산이 이루어지지 않은 상태이고, 현재의 잔고는 2019년부터 시작된 개별 활동 정산만이 이루어진 통장인 것.

이에 장준은 "내 수입은 엄마가 다 관리하신다. 연습생시절에는 엄카를 썼다"라며 그동안 재정 빈 구석을 모친이 채워 왔음을 허심탄회하게 밝혔다. 건설업과 임대업을 하신다고 밝힌 장준의 모친은 향후 장준의 결혼 후 재산까지 따로 분리해 놨다고 밝혀 숨겨진 엄친아였음을 입증했다.

무모한 욕심보다 차근차근 하나씩 챙기고 발전해 나가는 골든차일드 장준. 향후 그의 눈부신 활동과 함께 엄카에서 탈출하고 풍요로워질 잔고를 기대케 할 수 있을지, 똘망똘망한 눈으로 재테크에 진심을 드러낸 장준의 모습은 향후 그가 선보일 재테크 성장에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에 대해 제작진은 "'불나방 소셜투자클럽'은 현실적인 MZ세대의 재테크를 다루는 만큼 클럽 멤버들의 가감 없는 재정상태 오픈과 함께 재테크 성장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라며 "각기 다른 스타일의 재테크 성향을 지닌 골드차일드 이장준과 방송인 신아영의 성장기는 슬기로운 재테크 세계로 안내할 예정이다.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자본주의학교'는 10대부터 MZ세대까지 요즘 애들의 현실적인 경제스터디를 담은 예능프로그램으로 MZ세대들의 재태크 '불나방 소셜투자클럽'에 데프콘, 슈카와 함께 비투비 서은광, 오마이걸 유빈, 래퍼 래원과 새롭게 골든차일드 이장준과 방송인 신아영이 출연해 리얼리티 재테크 꽃길에 도전한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