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어르신의 아이돌..BTS·블랙핑크 저리가라 할 인기"[걍나와]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2.06.29 20:59 / 조회 : 2454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네이버 NOW. 캡처
가수 송가인이 강호동과 만나 재치 넘치는 입담을 선보였다.

송가인은 29일 오후 8시 방송된 네이버 NOW. '걍나와'에 출연했다.

이날 "전국투어 콘서트 중"이라고 밝힌 송가인은 "어르신들에게는 BTS, 블랭핑크 저리가라다"라며 재치 넘치는 입담과 함께 최근 근황을 전했다. 이어 "MC가 다른 사람이었으면 안 나왔다. 강호동 선배님이라서 나왔다"라고 말했다.

강호동과 질의응답 시간을 가진 송가인은 "무대에 올라갈 때 너무 떨려서 우황청심환을 먹는다. 안 떨리는 척 하는 거다. 축가를 부를 때도 너무 떨린다"라고 밝혀 시청자를 놀라게 했다.

송가인은 사투리에 대한 질문에 "소개팅 한 적이 있는데 친구들이 사투리 쓰지 말라고 했다. 말 한 마디도 못 하다가 결국 폭발해서 사투리를 썼다. 이후 집에 와서 펑펑 울었다"는 에피소드를 공개해 큰 웃음을 선사했다.

또 송가인은 한 팬의 '송가인 노래를 들으면 눈물이 난다'라는 질문에 "제 노래를 듣고 우울증 약 끊은 분도 계신다. 노래를 포기하지 않아서 다행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강호동이 "그럼 송가인은 누구에게 위로를 받냐"라고 묻자 "팬 카페를 보고 울고 웃는다. 팬 분들에게 위로를 받는다"라며 남다른 팬사랑을 자랑했다.

이외에도 송가인은 다양한 이야기와 함께 비교불가 입담은 물론, 강호동에게 밀리지 않는 텐션을 자랑했다. 이에 강호동은 송가인에게 "방송 진짜 잘 살린다"라며 극찬했다.

한편 송가인은 대전과 일산, 수원에서 전국 투어 콘서트 '2022 송가인 전국투어 콘서트-연가(戀歌)'로 팬들과 만난다.

공미나 기자 mnxoxo@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