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서동주"늦깎이 로스쿨 입학생..취미는 공중그네"[★밤TView]

이빛나리 기자 / 입력 : 2022.06.30 00:36 / 조회 : 36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라디오스타'에서 서동주가 취미로 공중그네를 배웠다고 말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소유진, 박군, 김다현, 서동주가 출연했다. 늦게 로스쿨에 입학한 서동주에게 MC 안영미는 로스쿨에서도 우등생이었냐고 물었다. 이에 서동주는 아니라고 답해 안영미는 "아 이제 사람 냄새난다"라며 마음을 놓았다. 이어 서동주는 "김구라 씨도 아시겠지만 다시 싱글이 되면 질풍 노도의 시기가 오거든요"라고 말했고 말이 끝나기도 전에 MC 김구라는 "짜증 나고 억울하고"라며 중얼대자 유세윤은 장기하 씨의 노래 아니냐고 물어 웃음을 안겼다.

image
/사진='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서동주는 과거 질풍노도의 시기가 있어서 주말에 학교가 끝나면 라스베이거스에서 술도 마시고 클럽도 가고 밤새 놀고 그대로 학교에 등교를 했었다고 밝혔다. 이어 그래서 성적이 안 좋았다고 말했다. 그래서 질풍노도의 시기를 극복하고자 취미생활로 공중그네를 타봤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MC들은 서커스에서 하는 공중그네 맞냐고 물었고 "맞다"라고 답한 서동주에 남들에게는 묘기라고 말했다.

한편, 서동주는 다 해봤는데 안되는 게 춤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서동주는 '라디오스타'를 위해 춤을 배워왔다고 말해 기대를 샀다. 서동주는 2주간 팝핀현준을 통해 춤을 배웠다고 했고 공중그네 보다 어려웠다는 춤을 선보였다. 서동주는 왼발과 오른발을 왔다 갔다 하고 알 수 없는 표정으로 춤을 췄다. 이에 안영미는 표정만큼은 진짜 팝핀이었다고 말해 폭소케 했다.

image
/사진='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이후 서동주는 로펌 입사까지 너무 우여곡절이 많았다고 말했다. 1학년 성적이 안 좋아서 60번 면접에 떨어졌던 경험도 말했다. 이혼했던 사실을 감추려 하다 보니 말을 버벅거려 면접에 떨어졌다고 말했다. 서동주는 다음 면접 때에는 '에라 모르겠다'라는 마음으로 이혼했던 사실을 모두 공개했지만 면접관이 성적도 안 좋은 데 널 왜 뽑아야 하냐고 서동주에게 물었다고 했다. 이에 서동주는 이혼 과정을 겪으면서 이혼법을 빨리 습득했다라며 열정적으로 대답해 성적이 안 좋았는데도 불구하고 뽑혔다고 말했다. 그때 인턴십으로 인해 대형 로펌 입사에도 성공했다고 말했다.

이빛나리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