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정, 또 남편 놀리기.."이병헌 잘생겼다"는 말에 "잘생기게 나오지 않아"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2.06.29 15:20 / 조회 : 197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이민정 인스타그램


배우 이민정이 또 남편 이병헌을 놀리며 사이 좋은 부부이 모습을 보였다.

이병헌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tvN '우리들의 블루스' 마지막회를 화면을 캡처해 올렸다. 이민정은 "'우리들의 블루스' 마지막회를 일부러 못보고(?) 있었는데. 다음날 계속 촬영이라 눈이 너무 부을까봐 일부러 촬영이 없는 날 오후에 봤다. 담요가 다 젖음. 이 세상의 모든 어머니 사랑합니다"라고 썼다.

이와 함께 남편 이병헌이 나오는 장면을 찍어서 게재했다.

이에 팬들은 "부군이 너무 연기를 잘한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특히 이민정은 "병헌 오빠 너무 잘 생기겼어요"라는 댓글에 "여기에선 잘 생기게 나오지 않는.."이라는 대댓글을 달아 웃음을 자아냈다. 이민정은 "잘생겼다"는 댓글에 다시 한 번 "놀리기죠 뭐"라는 글을 남기며 남편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보였다.

이민정은 평소에도 SNS등을 통해 남편 이병헌을 디스하거나 놀리는 재밌는 글을 올리며 웃음을 전한 바 있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