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29일 사직-잠실 경기 우천 취소... 롯데-NC 선발 교체

부산=양정웅 기자 / 입력 : 2022.06.29 18:42 / 조회 : 862
  • 글자크기조절
image
29일 사직 두산-롯데전이 비로 인해 순연됐다. /사진=양정웅 기자
29일 열릴 예정이었던 KBO 리그 2경기가 비로 인해 순연됐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9일 오후 6시 30분에 열릴 예정이었던 사직 롯데-두산전, 잠실 NC-LG전이 우천 취소됐다고 전했다.

해당 경기는 추후 재편성될 예정이다. 앞서 전날에도 사직 경기는 3-3으로 맞서던 8회 초 비로 인해 우천콜드 무승부를 기록했다.

한편 30일 열리는 사직 경기는 곽빈(두산)-이인복(롯데), 잠실은 드류 루친스키(NC)-김윤식(LG)이 선발로 예고됐다. 당초 롯데는 박세웅, NC는 이재학을 선발로 예고했으나 우천 취소와 함께 선발투수로 교체했다. 두산과 LG는 29일 선발투수를 그대로 내세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