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 '안나', 반응 제대로 터졌다.."연기·반전·스타일 맛집"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2.06.28 09:34 / 조회 : 1842
  • 글자크기조절
image
안나 / 사진=쿠팡플레이
'안나'가 수지의 연기 변신과 파격적인 스토리 전개, 화려한 패션 스타일로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24일 1, 2화를 동시 공개한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를 향한 시청자들의 열띤 반응이 쏟아지고 있다. '안나'는 사소한 거짓말을 시작으로 완전히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살게 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 시리즈.

먼저 '건축학개론', '당신이 잠든 사이에', '스타트업'으로 '국민 첫사랑'이자 '청춘의 표상'으로 불리며 많은 사랑을 받아온 수지의 놀라운 연기 변신이 시청자들의 큰 호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시청자들은 "보면 볼수록 수지 캐스팅은 신의 한 수"라는 반응을 보이며 '안나'를 통해 삶이 고단한 '유미'와 화려한 삶을 사는 '안나'까지 극과 극의 인생을 오가는 한 여자의 다층적인 변화를 섬세하고 밀도 높은 연기로 그려낸 수지에게 아낌없는 극찬을 보내고 있다.

image
안나 / 사진=쿠팡플레이
또한 정한아 작가의 원작 소설 '친밀한 이방인'을 바탕으로 탄탄하고 한 치 앞도 예상할 수 없는 이야기를 완성한 '안나'에 완벽하게 몰입한 시청자들의 반응도 눈길을 끈다. 시청자들은 '이유미'가 '이안나'가 되기까지의 과정을 그린 파격적인 스토리 전개는 물론, '안나'로 살아가던 그녀 앞에 나타난 전 직장 상사 '현주'(정은채 분)와의 숨 막히는 재회까지 반전의 반전을 거듭하는 '안나'를 향한 만족감을 드러내고 있다.

배우들의 연기, 강렬한 스토리를 감각적으로 담아낸 연출력과 영상미에 대한 호평도 빼놓을 수 없다. "배우들의 연기, OST, 영상미 다 좋았다"라며 눈과 귀를 모두 사로잡는 연출에 대한 호평이 이어지는가 하면 극 중 우아한 스타일의 수지와 화려한 스타일의 정은채, 극 중 미묘한 긴장 관계를 형성하는 두 인물의 개성을 살린 스타일링이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한편 '안나'는 매주 금요일 저녁 8시 쿠팡플레이를 통해 만날 수 있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