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민 감독 "'한산'을 통해 우리의 영웅을 만나 볼 차례" 친필 편지

전형화 기자 / 입력 : 2022.06.28 08:26 / 조회 : 604
  • 글자크기조절
image
김한민 감독이 올여름 영화 '한산:용의 출현'으로 관객과 만나는 소회를 친필 편지로 밝혔다.

28일 롯데엔터테인먼트는 김한민 감독의 친필 편지를 소개했다. 김한민 감독은 편지에서 "이순신의 해전 중 1592년의 한산해전, 1597년 명량해전, 1598년의 노량해전. 이 세 가지의 해전들은 성격이 다릅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한산해전에서는 지장(智將: 지혜로운 장수), 명량해전에서는 용장(庸將: 용렬한 장수), 노량해전에서는 현장(賢將: 현명한 장수)으로 장군님을 감독은 감히 생각해봅니다"라고 덧붙였다.

김한민 감독은 "감독으로서 세 명의 각기 다른 이순신을 그려 내는 것은 도전이었고 또한 영광된 일이었습니다"라며 "코로나 상황에서 '한산: 용의 출현'과 '노량: 죽음의 바다' 이 두 작품 모두 촬영을 잘 마치게 되어 더없이 다행스럽고 벅찬 마음을 가눌 길이 없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제 '한산: 용의 출현'을 통해 세상이 기다린 우리의 영웅을 관객들이 먼저 만나볼 차례입니다. 아무쪼록 이 영화가 관객 분들에게 큰 힘과 용기를 선사하는 그런 작품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을 가져봅니다"라고 덧붙였다.

image
한편 '한산: 용의 출현'은 명량해전 5년 전, 진군 중인 왜군을 상대로 조선을 지키기 위해 필사의 전략과 패기로 뭉친 이순신 장군과 조선 수군의 '한산해전'을 그린 전쟁 액션 대작. 역대 최고 흥행 기록을 세운 '명량'에 이어 김한민 감독이 그린 두 번째 이순신 장군 영화다.

'한산:용의 출현'은 7월27일 개봉한다.

전형화 기자 aoi@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