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동주, '암 투병' 母 서정희 사망 가짜 뉴스에 분노.."멀쩡히 살아계신다" [스타IN★]

이덕행 기자 / 입력 : 2022.06.27 17:35 / 조회 : 53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서동주 인스타그램
변호사 겸 방송인 서동주가 유방암 투병 중인 엄마 서정희가 사망했다고 가짜뉴스를 퍼뜨린 유튜버에게 분노를 표출했다.

서동주는 27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엄마 멀쩡히 살아 계세요. 걱정하지 마세요. 연락 안 주셔도 돼요. 사람 아픈 걸로 돈벌이하는 이런 사람들은 참.."이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 유튜버가 게재한 영상의 썸네일이 담겨있다. 해당 유튜버는 '서정희는 병원에서 공식 사망했다. 그녀에게 왜 이런 일이 그녀에게 있어났을까요?'라는 제목으로 허위사실을 유포했다. 해당 유튜버는 서정희의 영정사진과 다른 장례식에 참석한 동료연예인의 사진을 합성하며 충격을 안겼다.

같은날 서정희 역시 "가짜뉴스 <여기 진실만 있어> 운영하는 유투버는 클릭수로 돈을 벌려고 암을 이겨내고 열심히 사는 저를 파네요. '서정희는 병원에서 공식 사망했다'며 자극적으로 유인하네요. 저는 29일 4차 항암치료를 받을 예정이예요. 저는 이런 유투버들의 피해자이구요. 가족들 친구들 교회식구들 전화가 빗발치네요. 이런 기사를 어찌할까요?"라며 고충을 토로했다.

한편, 서정희는 최근 유방암 투병 소식을 전하며 현재 항암 치료를 받고 있다.

이덕행 기자 dukhaeng1@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