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SG, 결국 포체티노 경질... 위약금 ‘205억’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2.06.26 12:50 / 조회 : 382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 이현민 기자= 파리 생제르맹(PSG)이 마우리시오 포체티노(50)를 내친다.

글로벌 축구 매체 골닷컴은 25일 “PSG가 이번여름 포체티노 감독과 결별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PSG는 몇 주 안에 감독을 교체하기로 결정했다. 새로운 감독을 임명하기 전 아르헨티나 출신 감독을 내보내야 한다. 이미 구단은 다음 사령탑을 데려오기 위해 포체티노의 위약금에 관해 토론하고 있다.

PSG는 포체티노를 경질하면 1,500만 유로(약 205억 원)의 위약금을 지불해야 하는데, 이 금액을 낮추려 설득 작업을 하고 있다. 그러나 포체티노는 전액을 받겠다는 의사 내비쳤다. 1,500만 유로 중 300만 유로는 포체티노를 뒤에서 보좌하는 사단에게 분배될 예정이다.

포체티노 후임으로 몇몇 수장이 거론되고 있다. 애초 지네딘 지단이 가장 유력했지만, 후보에서 빠졌다. 크리스토프 갈티에 선임이 임박했다.

르 파리지앵에 따르면 PSG가 니스와 갈티에 영입에 합의했다. 이를 위해 1,000만 유로(약 137억 원)에 못 미치는 금액을 지불한 것으로 알려졌다.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