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키 "1시간만 취소 공연 개런티 지급 사실무근..일방적 진행"[공식]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2.06.26 12:54 / 조회 : 3079
  • 글자크기조절
image
안무가 아이키가 25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엠넷 새 예능 'MY BOYFRIEND IS BETTER'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남자친구들의 자존심 걸린 노래 대결과 여자 친구들의 치열한 두뇌싸움이 펼쳐지는 음악 예능 프로그램 'MY BOYFRIEND IS BETTER'는 오늘(25일)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엠넷 2022.03.25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댄서 아이키이 클럽 공연 제안을 받았지만 1시간 만에 출연이 불발된 이유를 밝혔다.

소속사 에스팀엔터테인먼트는 26일 공식 SNS를 통해 "아이키는 지난 24일 저녁 공연 대행사를 통해 해당 공연 출연을 제안 받았다.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었지만, 공연 전후 아이키 스케줄로 인해 출연이 어렵다고 판단했다"라며 "처음 전달 받은 클럽명은 물론 행사 정보가 상이함을 확인해 최종적으로 출연이 어렵다고 결정했다. 대행사에 약 1시간 만에 고사 의사를 밝혔다"라고 밝혔다.

에스팀엔터테인먼트는 이어 클럽 뉴플로우 '댄스팀 훅(HOOK) 멤버 전원과 계약해서 개런티를 지급했다는 주장에 대해서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며 "일체 협의없이 대행사와 클럽이 일방적으로 진행한 것이고 아이키와 훅 멤버들도 관여한 바 없다. 계약 및 개런티 지급 관련 사전 공유가 전혀 이뤄지지 않았다"라고 밝혔다.

에스팀엔터테인먼트는 "'스우파' 크루 로고를 무단 도용하고 상업적으로 이용한 부분, 클럽이 주장하는 모든 허위사실과 관련해 다시 한번 유감을 표한다"면서 "허위사실로 아이키와 훅 멤버들의 명예를 훼손시킨 부분은 강력히 대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