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는 아름다워' 서범준 충격 한강다리行..대형사고 예감 엔딩?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2.06.26 07:12 / 조회 : 42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현재는 아름다워'


'현재는 아름다워'에서 서범준이 잘못에 대한 죄책감을 견디지 못하고 한강 다리로 향했다. 하염없이 한강을 내려다보는 불안한 눈빛에 대형 사고를 예감케 한 엔딩이었다.

지난 25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현재는 아름다워'(연출 김성근, 극본 하명희, 제작 SLL,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콘텐츠지음) 25회에서 李가네 가족들은 각자의 방법으로 막내 수재(서범준 분)가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애썼다. 도저히 집에 들어갈 용기가 없어 형 현재(윤시윤 분)네 집에서 지내던 아들을 먼저 찾아간 건 아빠 민호(박상원 분)였다. 매번 아내 경애(김혜옥 분)가 화났을 땐 수재가 달래 주곤 했는데, 이번엔 그 화를 어떻게 풀어줘야 할지 모르겠다고 운을 뗀 그는 "책임진다는 건 미안함을 마주 볼 수 있어야 한다"며 집으로 다시 돌아오란 뜻을 전했다.

엄마 경애 역시 도저히 용서가 안됐지만, 한 편으론 마음이 쓰였다. 막내라 더 감쌌고, 한 번도 강하게 혼낸 적 없었는데, 처음으로 모질게 대했다는 점이 계속 걸렸다. 그래서 수재가 일하는 매장을 찾아갔는데, 아들이 여자친구 유나(최예빈 분)의 잘못까지 끌어안자 또다시 복장이 뒤집혔다. 유난히 유나를 아꼈기에 실망과 분노가 배가된 경애는 방송 말미 유나를 만나 "평생 안 봤으면 좋겠다"고 못을 박았다.

형 현재와 윤재(오민석 분)도 수재와 대화를 시도했고, 더 큰 피해를 입게 될까 염려돼 대출 금액도 물었다. 하지만 이미 마음이 뭉그러진 수재는 이를 곱게 받아들일 수 없었다. 변호사와 의사인 형들이 자신을 한심하게 보는 것만 같았기 때문. 스스로 책임지고 싶었기에, 가족 모두가 자신 때문에 애쓰는 이 상황을 더더욱 견디기 힘들었다.

이 마음을 속 시원히 말할 곳 없던 수재는 한밤중 정처 없이 한강 다리를 걷다, '생명의 전화' 상담원에게 "이것저것 생각하면 죽고 싶다. 사랑하는 사람들을 생각하면 나를 더 용서 못 하겠다"고 토로했다. 그리고 하염없이 눈물을 흘리며 깊이를 알 수 없는 칠흑 같은 한강을 내려다보았다.

이후 이어진 예고 영상에서는 "그깟 사기가 무슨 대수라고 그런 생각을 해"라며 오열하는 경애와 더불어 경찰까지 출동하는 긴박한 상황이 담겨 불안감을 상승시켰다.

한편, 현재는 수정(박지영 분)과 만난 후, 미래(배다빈)에게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본능적으로 수정이 자신을 탐탁지 않아 한다는 것을 느꼈기 때문. 현재는 미래에게 종종 엄마에 관한 이야기를 들었고, 그래서 그녀가 자신을 신뢰할 수 있도록 질문에 빠짐없이 성실히 답하며 좋은 인상을 심어주려 노력했다. 하지만 수정의 리액션은 까칠 그 자체였다. 뉘앙스와 태도에서 현재를 맘에 들어 하지 않는다는 건 함께 있던 미래도 느낄 수 있을 정도였다. 이에 현재 때문이 아니라, 자신이 일로 성공하길 바라는 엄마 수정이 지금 연애를 못마땅하게 생각하는 것이라고 에둘렀다.

그 가운데 윤재는 해준(신동미 분) 취향의 도시락을 준비해 로펌을 방문했다. 자신이 좋아하는 것을 우선으로 내세웠던 윤재의 놀라운 변화였다. 그는 허당이라 생각했던 해준이 똑똑하고 존경스러운 '로펌 대표'란 사실을 깨달았다. 그리고 행복해하는 해준을 보는 것만으로도 기분이 좋아졌다. 그래서 결혼 결심이 서기 전까진, 가족에게 공개하길 망설였던 윤재가 할아버지 경철(박인환 분)에게 그녀를 소개했다. 해준은 긴장했는지 손은 물론이고 말까지 떨며 경철이 건넨 잔을 받아들었다. 그 마음을 배려한 경철은 "(윤재가) 여자친구 소개해 준 건 처음"이라며 분위기를 풀었다. 또한 해준이 시원하고 싹싹하다는 긍정적인 신호를 보내 '재해 커플'의 밝은 앞날을 기대케 했다.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