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독님 보고 있죠? 맥토미니, 터미네이터 근육맨으로 변신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2.06.25 21:21 / 조회 : 359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 박주성 기자= 스콧 맥토미니가 열심히 새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

영국 언론 ‘더 선’은 25일(한국 시간) “스콧 맥토미니가 체육관에서 운동 후 놀라운 몸을 만들었다”고 보도했다.

맥토미니는 새 시즌을 앞두고 열심히 구슬땀을 흘렸다. 그런데 그가 땀을 흘린 곳은 축구장이 아닌 헬스장이었다. 맥토미니는 자신의 SNS에 사진을 올렸는데 엄청난 근육질의 몸을 만들었다.

맥토미니는 191cm로 큰 키를 가졌지만 몸싸움에서는 그리 강한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 한계를 느낀 맥토미니는 비시즌 기간 헬스장에서 열심히 몸을 만들었고 지금은 터미네이터 같은 몸을 만들며 새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

맥토미니는 맨유 유스 출신으로 많은 팬들에게 기대를 받고 있는 선수다. 에릭 텐 하흐 신임 감독 역시 맥토미니를 자신의 계획 안에 포함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완벽한 몸을 만든 맥토미니가 새 시즌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주목된다.

사진=더 선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