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수재' 서현진, 구치소서 눈물..황인엽 "꼭 구하겠다"[별별TV]

이시호 기자 / 입력 : 2022.06.25 22:39 / 조회 : 38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왜 오수재인가' 방송 화면 캡처
'오수재' 배우 서현진이 구치소에서 눈물을 흘렸다.

25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왜 오수재인가'에서는 오수재(서현진 분)가 홍석팔(이철민 분)의 유서 영상 때문에 체포됐다.

이날 오수재가 있는 구치소에는 송미림(이주우 분)이 방문했다. 송미림은 USB가 없어졌다는 사실을 전해 오수재를 충격에 빠뜨렸다. 오수재는 "너무 애쓰지 말아라. 넌 할만큼 했다"며 애써 표정을 숨겼고, 자리를 떠나려 했다.

송미림은 이에 "애쓸 거다. 끝까지 애쓸 거다"며 공찬(황인엽 분) 역시 오수재를 걱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송미림은 "공찬 씨도 아무 걱정 말라고 꼭 구할거라고 전하랬다. 그니까 나와서 연애나 해라 둘이"라며 "우리가 구한다고요. 오변님"이라고 속삭였다. 오수재는 이후 홀로 남아 결국 눈물을 흘렸다.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