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RM, 명문대 재원과 결혼 루머→빅히트 "사실무근" [종합]

이덕행 기자 / 입력 : 2022.06.24 18:03 / 조회 : 1586
  • 글자크기조절
image
방탄소년단(BTS) RM이 21일 오후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홀에서 진행된 새 싱글앨범 'Butter'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Butter'에는 버터처럼 부드럽게 녹아들어 너를 사로잡겠다는 방탄소년단의 귀여운 고백이 담겨있다. 방탄소년단은 'Butter'를 사실상의 선 공개 싱글로 스타트를 끊고 6월 중 'Butter'가 포함된 새 앨범을 발매할 계획이다. 2021.05.21 /사진=김창현 기자 chmt@


방탄소년단 리더 RM이 때아닌 결혼 루머에 휩싸였지만 소속사가 이를 바로잡았다.

최근 재미 한인 커뮤티니 미씨USA에는 RM이 결혼을 약속한 여성이 있다는 내용의 글이 게재됐다.

작성자 A씨는 "7년 어린 후배에게 'RM과 결혼한다'는 연락을 받았다. 이 후배는 명문대 출신에 집안도 괜찮다. RM과는 2014~2015년 쯤 팬 미팅에서 만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주장했다.

A씨는 후배와 나눈 메시지라며 카카오톡 대화 내용을 첨부했는데 후배는 "날짜는 정확히 말씀 못드리지만 상대가 유명인이다. 예민한 시기라 언니만 알고 있어야 한다. 방탄의 리더다"라고 전했다.

현재 해당 게시물은 삭제됐다. 그러나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유튜브를 통해 RM의 결혼설이 빠르게 확산됐다.

이에 소속사 빅히트 뮤직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RM의 결혼설은 사실 무근이다"라고 결혼설을 부인했다. 이어 "유튜브에서 퍼지는 악성 루머에 대해서는 지속적으로 대응 중이다"라며 강경한 태도를 보였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10일 새 앨범 '프루프'를 발매했다. 이후 멤버들은 단체 활동을 잠시 중단하고 개인 활동에 집중할 계획이다.

이덕행 기자 dukhaeng1@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