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호, '♥김지민'과 시한폭탄 운명? "사랑에 유통기한이 있나?"[미운 우리 새끼]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2.06.24 11:02 / 조회 : 4624
  • 글자크기조절
image
SBS '미운 우리 새끼'의 김준호, 김종민, 최진혁./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연애 중인 김준호에게 청천벽력 같은 소식이 전해져 안타까움과 웃음을 동시에 자아낸다.

오는 26일 방송될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준호, 김종민, 최진혁이 역술가를 찾았다.

김종민이 김지민의 앞날이 걱정된다며 김준호♥김지민의 궁합을 보러온 것. 하지만 김종민의 우려와 달리, 역술가는 "결혼을 한다면 백년해로를 할 궁합이다"라고 말해 김준호를 기쁘게 했다.

그러나 기쁨은 잠시, 역술가는 김준호♥김지민의 시한폭탄(?) 같은 운명을 예견해 김준호를 멘붕에 빠트렸다. 이에 준호는 "아니 사랑에 무슨 유통기한이 있어요?"라며 울컥하는가 하면, "그럼 지민이 마음을 더 사로잡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죠?"라며 절실함을 내비쳐 母벤져스를 폭소케 했다. 여기에 최진혁 마저 역술가에게 엉뚱한 고민을 털어놓아 녹화장은 초토화되었다.

한편, 김종민은 자신과 닮은(?) 최진혁을 자기 편으로 만들기 위해 말도 안되는 유혹을 펼쳤다. 결국 진혁을 '종라인'으로 영입하는데 성공한 종민은 '미우새' 반장 선거를 앞두고 한 표를 구걸하는 김준호에게 "반장선거는 이제 나한테 달렸다"라며 '종라인' 영향력을 과시해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