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원그룹, 사내 스타트업 2기 선발…임직원 아이디어로 新사업기회 발굴

김혜림 기자 / 입력 : 2022.06.24 09:38 / 조회 : 216
  • 글자크기조절
image
교원 딥체인지 아이디어 프라이즈
교원그룹(회장 장평순)이 임직원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사업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딥체인지 아이디어 프라이즈' 2기 멤버를 최종 선발하고 창업지원에 나선다.

교원그룹은 지난 4월부터 임직원을 대상으로 콘텐츠, 가구 변화(시니어·펫), 이커머스, 플랫폼 분야에서 사업 아이디어를 공모했으며, 내부 심사를 통해 빌드업(Build-up)을 위한 8개팀을 선정했다.

이번 아이디어 프라이즈 공모에 제안된 아이디어는 교육 및 렌털 사업은 물론 교원그룹이 기존에 해오지 않았던 분야에서 참신하고 이색적인 아이디어가 접수됐다. 선발된 8개팀의 아이디어는 스마트 학습코칭 플랫폼을 비롯해 반려동물 케어 서비스, 시니어를 위한 소셜 플랫폼, 재미와 수익모델을 결합한 메타버스 게임 등 다양한 사업영역을 망라한다.

8개팀은 2개월간 사업 계획과 비즈니스 모델을 구체화하는 빌드업(Build-up) 시간을 가진다. 사내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통해 사업성을 검증하고, 과제 진행 지원금, 회사가 보유한 기술과 네트워크, 외부 전문가 컨설팅, 스타트업 미팅 등 사업화 코칭도 지원한다. 이어 오는 7월말에 열리는 최종 사내IR에서 사업모델을 선보인 후 실제 사업화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최종 2개팀을 선정해 사내 사업화나 독립 분사 기회를 제공한다.

한편, 교원그룹은 지난해 사내 스타트업 1기로 선발된 톡크(TOCK)가 Z세대를 위한 웹소설 플랫폼을 론칭하며 성공적으로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톡크가 선보인 동명의 웹소설 플랫폼 '톡크(TOCK)'는 인터랙티브(동작인식 영상미디어) 기반의 실감형 콘텐츠를 결합시켜 국내 유일의 '멀티미디어 웹소설'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올 2월 앱 론칭 이후 현재까지 1만 5000건 이상의 앱다운로드 수를 기록하고 있으며, 콘텐츠 수도 800여편에 이른다.

교원그룹 관계자는 "지난 사내 스타트업 1기의 성공적 사업화 사례를 보며 많은 직원들이 '아이디어 프라이즈'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올해 선발된 2기는 물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직원들이 창업 등 새로운 시도에 도전할 수 있도록 혁신적인 조직문화를 정착시키고, 회사와 개인의 미래를 함께 그려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