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노래자랑' 박서진, 故 송해 추모..눈물 속 '딴따라' 열창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2.06.12 13:58 / 조회 : 30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전국노래자랑' 방송 화면
가수 박서진이 '전국노래자랑'을 통해 지난 8일 세상을 떠난 '원조 국민 MC' 고(故) 송해를 추모했다.

박서진은 12일 방송된 KBS 1TV '전국노래자랑 - 송해를 기억하며'에 출연해 눈물의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전국노래자랑'은 34년 동안 MC로 프로그램을 지켜왔던 고 송해를 후배 가수들이 추모하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박서진은 13살이었던 2008년 '전국노래자랑' 경남 진주시 편에 출연한 바 있다.

박서진은 "'전국노래자랑' 출연자로 송해 선생님을 처음 뵈었다"며 "예선에서 두 번이나 떨어져 자신감이 많이 낮아져 있었는데 송해 선생님이 직접 대기실에 찾아와서 친할아버지처럼 응원을 많이 해주셨다"며 송해와 잊지 못할 특별한 추억을 전했다.

이어 박서진은 고 송해의 '딴따라'를 열창하며 감정에 북받친 듯 슬픔의 눈물을 흘렸다. 노래를 끝마친 후에도 박서진은 흐르는 눈물을 감추지 못한 채 고 송해를 추모했다.

또 박서진은 "선생님을 촬영장에서만 뵙는데 2시간 촬영을 하면서 한 번도 앉지 않으셨다. 특히 촬영 전날 미리 촬영지에 오시고 한다는 점에서 굉장히 놀랬고, 존경스럽다는 생각을 많이 했다"며 고인이 된 송해를 그리워했다.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