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미의세포들2' 박진영 "바비에 대한 평가, 전후반으로 나뉠 듯"

이덕행 기자 / 입력 : 2022.06.07 14:50 / 조회 : 25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티빙
'유미의 세포들2' 박진영이 바비 캐릭터를 소개했다.

7일 오후 2시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유미의 세포들 시즌2' 온라인 제작 발표회가 공개됐다.

'유미의 세포들'은 세포들과 함께 먹고 사랑하고 성장하는 평범한 유미(김고은 분)의 이야기를 그린 세포 자극 공감 로맨스로, 지난해 시즌1을 통해 큰 사랑을 받았다.

지난 시즌 유미는 구웅(안보현)과의 연애를 통해 설렘과 공감을 안겼다. 이번 시즌에는 일과 사랑의 경계에 선 유미의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특히 시즌2에서는 유미의 동료였던 유바비(박진영)이 본격적인 활약을 펼친다.

바비는 원작에서도 많은 반응을 보였던 인물이다. 진영은 "바비에 대한 평가는 축구 처럼 전반전과 후반전으로 나뉠 것 같다. 캐릭터를 이해해야하는 사람이다보니 이해보려고했다. 생각이 많고 남에 대한 신경을 많이 쓰는 인물인 것 같다. 강박적으로 남에 대한 신경을 쓰는 사람이라는 생각이 들 정도였다. 남에게 잘 해줘야한다는 것이 몸에 너무 배여있는 인물이지 않을까에서 시작해서 바비를 받아들였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초반에는 시청자들이 바비에 대해서 따뜻한 인물로 받아들였으면 좋겠다. 뒤에 후폭풍에 대한 사건들은 뒤에 느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이덕행 기자 dukhaeng1@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