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란' 서예지, 드라마 복귀 전 광고주와 법적 소송을?

서예지, 광고 손해배상 피소? "1곳과 이견 커 소송 진행 중"[공식]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2.05.27 21:11 / 조회 : 20483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서예지/사진제공=아이필름 코퍼레이션, CJ CGV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배우 서예지가 손해배상 소송에 휘말렸다.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 측은 27일 스타뉴스에 "광고주와 계약해지의 사유와 배상금액에 있어 상호간에 이견이 있었다"며"그 부분에 대해 광고주 측과 원만한 해결을 하기 위해 노력하였으나, 이견이 너무 큰 관계로 소송이 진행 중인 상황"이라고 밝혔다. 또한 "다른 6개의 광고주들과는 협의과정을 거쳐 원만하게 계약을 종료했다"고 전했다.

앞서 서예지는 배우이자 전 남자친구인 김정현을 가스라이팅했단 논란에 휘말렸다. 당시 학교 폭력, 스태프 갑질 등 다수 의혹이 등장하면서 그를 둘러싼 논란은 더욱 확산됐다. 이에 서예지는 모델로 활동하고 있던 여러 브랜드 광고에서 하차하게 됐다. 이 중 A기업은 서예지의 논란으로 소비자 불매 운동 대상에 포함됐고, 모델을 새로 기용해 광고를 재촬영하는 과정에서 추가 비용을 지불했다. 이후 A기업이 서예지 측에 해당 금액을 요구했고 결국 서로의 입장차를 좁히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서예지는 논란을 시원하게 해소하지 않은 채, 복귀를 결정했다. 그가 출연하는 tvN 새 드라마 '이브'는 13년의 설계, 인생을 걸고 펼치는 한 여자의 가장 강렬하고 치명적인 격정멜로 복수극을 그린다. 당초 5월 첫 방송 예정이었던 '이브'는 날짜가 연기되면서 제작발표회 또한 진행하지 않는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