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퀸덤2' 탈락 위기 브브걸, 경연 앞두고 "효린선배 에피타이저" 주눅 [별별TV]

박수민 기자 / 입력 : 2022.05.26 22:06 / 조회 : 20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퀸덤2' 방송화면
브레이브 걸스가 경연을 앞두고 불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26일 밤 방송된 Mnet 예능 프로그램 '퀸덤2'에서는 3차 경연 2라운드 '팬타스틱 퀸덤'의 무대를 앞둔 브레이브 걸스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지난 경연 1,2위를 한 이달의 소녀와 효린 사이에서 무대에 오르게 된 브레이브 걸스는 "우린 효린 선배님 에피타이저"라며 주눅든 모습을 보였다. 앞서 브레이브 걸스는 자체평가와 글로벌 투표에서 모두 6위를 기록하며 경연 꼴찌를 한 바 있다.

"우리 진짜 오늘이 마지막일 수 있다"며 불안해하던 브레이브 걸스는 "사실 이를 갈았다기보다는 우리만의 이야기를 보여주자는 거잖아"라며 브레이브 걸스만의 스토리가 담긴 무대를 예고했다.

박수민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