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엔 '꽃피는 봄이 오면'..이찬원, '도원차트' 물들인다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2.05.23 05:35 / 조회 : 1567
  • 글자크기조절
image


이찬원이 '꽃피는 봄이 오면'으로 음악의 무릉도원 '도원차트'를 물들인다.

이찬원은 23일 방송되는 K-STAR '도원차트'에서 BMK 원곡 '꽃피는 봄이 오면'을 열창, 본업인 가수로서 무대를 접수할 예정이다.

이찬원은 앞서 지난 16일 첫 방송한 '도원차트'에서 진성의 '안동역에서'로 진가를 빛냈다.

이찬원과 도경완이 MC를 맡은 '도원차트'는 매주 다른 게스트들이 출격해 색다른 주제의 차트를 소개하고, 게스트와 MC의 라이브를 들을 수 있는 음악 랭킹쇼다.

지난 1회에서는 빅마마의 이영현이 출격해 '노래방 차트 장기 집권 TOP 6'라는 주제로 차트를 소개하고 라이브로 '내게 올래'와 '체념'을 선보였다.

방송 직후 시청자들은 품격있는 라이브, 신선한 차트, 곡에 얽힌 재미난 이야기로 꽉 찬 '도원차트'에 호평을 쏟아냈다.

23일 방송되는 2회에는 '봄 캐럴 TOP 6'라는 주제로 가수 김용진이 출연한다. KBS 2TV '불후의 명곡' 왕중왕전 우승에 빛나는 김용진은 '봄날' OST로도 유명한 실력파 뮤지션이다.

한편 '도원차트'는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방송된다.

image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