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최종전] '손흥민 멀티골+공동 득점왕!' 토트넘, 노리치에 5-0 완승...'UCL 확정'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2.05.23 01:47 / 조회 : 1041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활약에 힘입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확정했다.

토트넘은 23일 오전 0시(한국시간) 영국 캐로우 로드에서 노리치 시티와 2021/202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최종전에서 5-0 완승을 거뒀다. 선발로 출전한 손흥민은 멀티골을 터뜨리며 득점왕에 올랐다.

토트넘은 위고 요리스(GK), 벤 데이비스, 에릭 다이어, 다빈손 산체스, 라이언 세세뇽, 에밀 호이비에르, 로드리고 벤탄쿠르, 에메르송 로얄, 데얀 클루셉스키, 손흥민, 해리 케인이 선발로 나섰다.

전반 7분 토트넘의 선제골 기회가 무산됐다. 클루셉스키가 측면을 무너뜨리고 호이비에르에게 패스를 내줬지만 호이비에르의 슈팅은 높게 떴다. 16분 토트넘의 선제골이 터졌다. 후방에서 호이비에르가 롱킥을 내줬고 벤탄쿠르가 다시 패스를 해준 걸 클루셉스키가 마무리했다.

전반 22분 노리치가 반격에 나섰다. 라시차의 중거리 슈팅이 살짝 빗나가며 아쉬움을 삼켰다. 하지만 토트넘의 기세는 무서웠다. 31분 노리치 골키퍼의 실책을 놓치지 않은 벤탄쿠르가 크로스를 올렸고 케인이 헤더로 마무리했다. 일찌감치 승기를 잡은 토트넘은 볼 점유율을 높이며 여유롭게 경기를 운영했다. 전반전은 토트넘이 앞선 상황에서 2-0으로 종료됐다.

image


후반 9분 손흥민이 날카로운 모습을 보였다. 침투 패스를 그대로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크룰 골키퍼에 막혔다. 15분엔 손흥민이 완벽한 상황에서 논스톱 슈팅을 시도했지만 또 크룰에게 막히며 아쉬움을 삼켰다. 여유가 생기면서 손흥민은 더욱 부지런하게 움직였다. 하지만 좀처럼 운이 따라주지 않았다. 19분엔 클루셉스키의 환상적인 감아차기 추가골이 나왔다.

계속 두들기던 토트넘, 손흥민이 연속 멀티골을 터뜨리며 스코어를 5-0으로 벌렸다. 후반 25분 모우라의 노룩 패스를 받아 노리치 골망을 열었고 6분 뒤엔 환상적인 감아차기로 크룰 골키퍼를 무너뜨렸다. 이후 토트넘은 완벽한 운영으로 경기를 끝냈다.

손흥민은 아시아 선수 최초 EPL 득점왕, 토트넘은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을 획득하며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 (같은 시각 리버풀의 살라가 득점을 터뜨리며 단독에서 공동으로 변경)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