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EPL 득점왕 눈앞... 살라 제치고 득점 단독 1위 도약

김명석 기자 / 입력 : 2022.05.23 01:37 / 조회 : 772
  • 글자크기조절
image
토트넘 손흥민. /AFPBBNews=뉴스1
손흥민(30·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

손흥민은 23일 오전 0시(한국시간) 영국 노리치의 캐로 로드에서 열리고 있는 노리치 시티와의 2021~2022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8라운드 최종전에서 리그 22, 23번째 골을 잇따라 터뜨렸다.

이로써 손흥민은 아직 골을 추가하지 못한 모하메드 살라(30·리버풀)를 제치고 득점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살라는 같은 시각 영국 리버풀의 안필드에서 열리고 있는 울버햄튼 원더러스전 교체로 출전한 상태지만 아직 침묵을 지키고 있다.

손흥민의 22번째 골은 팀이 3-0으로 앞서던 후반 25분에 터졌다. 해리 케인의 패스를 받은 루카스 모우라가 절묘한 힐패스로 손흥민에게 연결했고, 손흥민이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이 골로 손흥민은 살라와 공동 득점 1위에 올랐다.

이어 5분 뒤 손흥민이 재차 포효했다. 아크 정면에서 오른발로 감아 찬 슈팅이 노리치 골망을 세차게 흔들었다. 살라를 제치고 EPL 득점 단독 선두로 올라선 순간이었다.

이대로 경기가 끝나면 손흥민은 아시아 선수 최초로 EPL 단독 득점왕에 오른다. 살라가 1골을 넣더라도 공동 득점왕에 오를 수 있다. EPL 득점왕이 그야말로 눈앞으로 다가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