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정훈, 30년 전 父 연규진이 선물한 첫 패키지여행 추억 [1박 2일]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2.05.22 15:44 / 조회 : 30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1박 2일 시즌4'
배우 연정훈이 아버지 연규진이 선물한 첫 패키지여행을 추억한다.

22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하나 빼기 투어' 특집에서는 야생 투어가 시작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알차게 구성된 동해 투어를 즐기던 멤버들은 패키지여행에 관한 각자의 추억을 회상했다. 특히 연정훈은 아버지 연규진이 선물했던 특별한 첫 패키지여행에 대해 털어놓으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연정훈은 '가족 오락관'에 나가서 상품을 타 온 연규진 덕분에 특별한 가족 해외여행을 떠난 경험이 있다고. 이를 듣던 동생들은 무려 30년 전 일화에 하이에나처럼 달려들기 시작했다. 이들은 유치찬란한 '깐족' 본능으로 큰형의 속을 부글부글 끓게 했다고 전해져 호기심을 자극한다.

또한 '1박 2일' 멤버들은 각 여행 코스에서 한 명씩 낙오를 당하는 서로의 모습을 보면서 스릴 넘치는 여정을 이어갔다. 멤버들은 피도 눈물도 없는 낙오 투어에 기함했지만, 연정훈은 홀로 '1박 2일' 표 패키지여행에 열광하면서 치솟는 만족감을 표현했다는 후문이다. 22일 오후 6시 30분 방송.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