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발표] KT-SSG 투수 맞트레이드, 좌완 정성곤↔사이드암 이채호

심혜진 기자 / 입력 : 2022.05.22 11:15 / 조회 : 1051
  • 글자크기조절
image
정성곤(왼쪽), 이채호./사진=OSEN
SSG랜더스와 KT 위즈가 투수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SSG와는 22일 "KT 투수 정성곤(26)을 받고 투수 이채호(24)를 내주는 1대1 트레이드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구리인창고를 졸업하고 2015년 2라운드 전체 14순위로 KT에 입단한 정성곤은 통산 5시즌 동안 150경기에 출장하며 9승 28패 8세이브 16홀드 방어율 6.85를 기록 중이다. 2019시즌을 끝으로 상무에 입대해 군복무를 마치고 돌아왔다. 그리고 퓨처스리그에서 뛰고 있다. 올해 2군에서 16경기 4패 4홀드 평균자책점 3.94로 활약 중이다.

사이드암 이채호는 용마고 출신으로 2018년 SK(현 SSG)의 2차 6라운드(55순위) 지명을 받아 프로에 데뷔했다. 지난 시즌 SSG에서 처음 1군 무대를 밟았으며, 2021년 3경기에 등판해 5이닝 평균자책점 7.20(5이닝 4자책점)을 기록했다. 올해 퓨처스리그에서는 11경기 1승 2홀드 평균자책점 5.25를 기록 중이다.

SSG는 "정성곤의 영입을 통해 좌완 불펜 강화를 위해 이번 트레이드를 추진했다"고 설명했다.

나도현 KT 단장은 "투수진 구성상 1군에서 활용할 수 있는 군필 사이드암 투수가 필요한 상황에서 SSG와 이해 관계가 맞아 떨어져 트레이드를 단행했다"면서 "이채호는 공의 무브먼트와 제구가 좋은 투수다. 1군에 순조롭게 적응한다면, 불펜을 강화할 수 있고 운용폭도 한층 넓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