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중' 송강호, 강동원과 12년만의 재회 "키가 더 큰 것 같아" [별별TV]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2.05.19 23:56 / 조회 : 42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연중 라이브' 방송 화면
배우 송강호가 12년 만에 재회한 강동원에 대한 반가운 마음을 나타냈다.

1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연예 정보 프로그램 '연중 라이브'에서는 영화 '브로커'의 주연 송강호와 강동원, 아이유, 이주영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송강호는 영화 '의형제' 이후 12년만에 재회한 강동원의 달라진 점에 대해 "키가 좀 더 크지 않았나? 그때보다 훨씬 더 멋져졌다"고 말했다.

송강호는 강동원의 매력에 대해 "(내가) 길 잃은 사슴 눈망울을 가진 배우라고 늘 표현한다"며 "따뜻한 감성이 눈빛에서 나올 때 막냇동생을 다시 만난 것 같은 그런 반가움과 따뜻함, 익숙함(이 있다) 그래서 낯설지가 않다"고 전했다.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