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추일승 감독·이훈재 코치, 남자농구 대표팀 이끈다

김명석 기자 / 입력 : 2022.05.19 16:04 / 조회 : 498
  • 글자크기조절
image
추일승 대한민국 남자농구 국가대표팀 신임 감독. /사진=KBL
대한민국 남자농구 국가대표팀 신임 사령탑에 추일승(59) 전 고양 오리온 감독이 선임됐다. 이훈재(55) 전 부천 하나원큐 감독은 코치로 추 감독을 보좌한다.

대한민국농구협회는 19일 "서면으로 진행된 2022년도 제2차 전체이사회에서 추일승 감독과 이훈재 코치를 성인 남자농구 국가대표팀 감독과 코치로 각각 선임했다"고 밝혔다.

앞서 협회는 감독과 코치가 한 조를 이루는 방식으로 감독 및 코치 공모를 진행했다. 지난 16일 경기력향상위원회에서 이상윤-김희선, 추일승-이훈재 조를 대상으로 한 면접 결과 평가 점수가 높았던 추 감독과 이 코치가 이사회에 추천돼 이번 선임이 이뤄졌다.

추일승 감독과 이훈재 코치는 오는 7월 2022 FIBA 아시아컵을 시작으로 2023년 항저우 아시안게임까지 남자농구 국가대표팀을 이끈다.

협회는 오는 23일 열릴 예정인 제6차 경기력향상위원회를 통해 2022 FIBA 아시아컵 대비 선수 선발을 진행할 예정이다.

image
이훈재 대한민국 남자농구 국가대표팀 신임 코치. /사진=WKBL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