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 최고" 톰 크루즈 '탑건: 매버릭', 칸 영화제서 기립박수 '호평'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2.05.19 13:59 / 조회 : 890
  • 글자크기조절
image
탑건:매버릭 /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탑건: 매버릭'이 칸 영화제 공식 상영에서 폭발적인 호평을 받으며 기대작으로 주목받고 있다.

영화 '탑건: 매버릭'은 교관으로 컴백한 최고의 파일럿 매버릭(톰 크루즈 분)과 함께 생사를 넘나드는 미션에 투입되는 새로운 팀원들의 이야기를 다룬 항공 액션 블록버스터.

제 75회 칸영화제 비경쟁 부문에 초청된 '탑건: 매버릭'이 프랑스 현지 시간 기준 18일 오후 7시 공식 상영을 성공리에 마무리했다. 로튼토마토 신선도 지수 97%로 역주행을 선보이며 월드 프리미어에서 뜨거운 호평이 끊이지 않았던 '탑건: 매버릭'은 칸영화제에서도 화제의 중심에 섰다. '탑건: 매버릭'은 미국에서 진행된 월드 프리미어 이후, 칸영화제에서 전 세계 영화 관계자들과 언론을 만났다.

이날 레드카펫 현장에 참석한 톰 크루즈의 팬 서비스는 다시 한번 월드스타의 면모를 느낄 수 있는 대목이었다. '탑건: 매버릭'의 배우들이 레드카펫을 진행하는 동안 이례적으로, 전투기들의 에어쇼가 펼쳐져 '탑건: 매버릭' 영화의 스케일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켰다. 또한 유수의 해외 매체와 전 세계 영화 관계자들의 참석 하에 130분의 러닝타임이 지나고, 상영관 내부는 뜨거운 환호와 끊이지 않는 박수 소리로 가득 찼다. 감동에 휩싸인 전세계 관계자 및 관객들의 기립 박수는 톰 크루즈의 새로운 인생작 경신을 알리는 바, 전 세계 영화팬들의 기대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리고 있다.

image
탑건:매버릭 /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상영이 끝난 후, "꼭 극장의 대형 스크린으로 봐야할 영화", "지금까지 극장을 잠시 멀리했던 관객들도 다시금 불러모을 영화", "역대 최고의 항공 블록버스터의 탄생", "관객들에게 다시 한번 영화적 체험이 무엇인지 알려줄 영화" 라는 호평이 쏟아지고 있어 더욱 '탑건: 매버릭'에 대한 전 세계 관객들의 기대가 뜨겁다. 톰 크루즈는 오랜만에 다시금 극장을 찾을 관객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시사 전 진행된 토크 프로그램을 통해 톰 크루즈는 "관객들에게 완벽한 영화적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노력했다. 관객을 사랑하고, 관객을 위해 영화를 만든다. 큰 스크린을 위한 영화를 만든다"라며 '탑건: 매버릭'이 선보일 리얼함 가득한 영화적 체험에 대한 자신감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탑건: 매버릭'은 오는 6월 22일 대한민국에서 개봉한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