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가드 이정현, '최하위' 삼성 간다... FA 총액 7억원 [공식발표]

양정웅 기자 / 입력 : 2022.05.19 12:55 / 조회 : 838
  • 글자크기조절
image
19일 서울 삼성과 FA 계약을 체결한 이정현. /사진제공=서울 삼성
지난 시즌 KBL 최하위로 처졌던 서울 삼성 썬더스가 새 사령탑과 함께 준척급 FA 영입에도 성공했다.

삼성은 19일 "이정현(35)과 계약기간 3년, 첫해 보수 총액 7억원(연봉 4억 9천만 원, 인센티브 2억 1천만 원) 조건으로 FA 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지난 2010년 프로 무대에 입문한 이정현은 KBL를 대표하는 가드다. 2018~19시즌에는 평균 17.2득점 3.1리바운드로 국내선수 MVP로 선정되기도 했다. 국가대표로도 여러 차례 활약하며 리그를 대표하는 선수가 됐다. 2021~22시즌에도 전 경기에 출전, 평균 13.1득점으로 준수한 성적을 거뒀다.

삼성은 "노련한 게임 운영 능력을 보유한 이정현이 팀 전력 상승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판단했다"며 "베테랑 선수로서 팀내 젊은 선수들의 성장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2021~22시즌 9승 45패(승률 0.167)로 압도적 꼴찌로 내려앉은 삼성은 시즌 종료 후 은희석(45) 전 연세대 감독을 신임 사령탑으로 데려오며 새 출발에 나섰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