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문아' 성훈 배우 전향 이유? "박태환 등장 이후 수영 접었다"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2.05.18 22:11 / 조회 : 38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화면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배우 성훈이 수영을 그만 둔 이유를 밝혔다.

성훈은 18일 방송된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출연했다.

이날 성훈은 과거 수영 선수 생활을 했던 때를 떠올리며 배우로 전향하게 된 이유에 대해 언급했다.

성훈은 "잇몸에 양성 종양이 생겼고 골반뼈 이식 수술만 2번을 받았다"라며 "골반을 만지면 조금 조각이 떨어져 나간 게 느껴진다"라고 말했다.

성훈은 "당시 에이스급 선수는 아니지만 그래도 실업팀 연봉을 받으면서 운동을 할 수 있는 선수였다"라며 "뜬금없이 박태환이 정말 말도 안 되는 레벨로 등장했다. 그때 내 나이가 20대 중후반이었고 결국 '그냥 (수영) 접자'라고 말했다"라고 답했다.

성훈은 "이후 수영 강사로 잠깐 활동했다"라고 덧붙였다.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